HOME > 경기도 > 기초단체/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日외무성, 독도 영유권홍보비 등 10억엔 계상"
 
인터넷서울일보

 

▲ 독도     © 인터넷서울일보

 

일본 외무성은 독도, 센카쿠 열도 등이 일본의 고유 영토임을 국제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영토보전대책비' 10억엔(약 114억원)을 내년도 예산에 계상키로 했다고 산케이(産經)신문이 28일 보도했다.

 

외무성은 영토보전대책의 구체적인 사업으로 해외 전문가, 정책·보도 관계자들과의 다층적인 네트워크를 구축, 국내외 영유권 홍보를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대상자 발굴, 연구회 개최 등도 추진한다.

 

아베 정권은 올 4월 영토문제 대응 전략 등을 수립할 전문가 회의인 '영토ㆍ주권 유식자 간담회'를 설치한 바 있다.

 

이 간담회는 지난 7월초 일본의 독도, 센카쿠 영유권 주장 정당성을 영어로 제 3국에 알리는 체제를 대폭 강화하는 것 등을 골자로 하는 보고서를 마련, 야마모토 이치타(山本一太) 영토 담당상에게 제출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3/08/28 [14:50]  최종편집: ⓒ 경인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