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기도 > 경기도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새해 첫 회기 앞두고 ‘특별방역’ 실시…‘신종 코로나’ 막기 총력
 

[경인신문 김영철 기자] 경기도의회가 2020년 첫 회기를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의회 건물 전체를 대상으로 특별방역을 실시했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경기도의회 청사 방역 실시 (사진제공 - 경기도의회)     © 경인신문


경기도의회는 지난 1일 주말을 맞아 오전 9시부터 오후 12까지 직원 출입을 통제하고, 본회의장과 12개 상임위원실과 7개 담당관실, 의회도서관, 대회의실 등 지하 1층부터 지상 4층까지 청사 전체에 대한 살균 및 소독작업을 진행했다.
 
이와 함께 경기도의회 부근에 위치한 도의원 생활관 13개 실에 대해서도 방역작업을 마쳤다.
 
이번 특별방역은 올해 첫 회기인 ‘제341회 임시회’가 오는 2월 11일 시작됨에 따라 철저한 방역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예방하기 위해 긴급 추진됐다.
 
경기도의회 총무담당관 관계자는 “주말사이 청사 및 의원 생활관 내 전염병 감염 병원체에 대한 살균소독과 유기오염물의 세정소독을 모두 마쳤다”면서 “향후에도 철저한 점검을 통해 의원과 직원, 방문객 등이 회기 진행 차 모이더라도 최대한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지난 1월 30일 송한준 의장을 본부장으로 한 ‘비상대책본부’를 출범하고, 31일 도 및 도교육청 관계자와 첫 회의를 실시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했다.
 
아울러 의회 내 자체 방역계획을 수립, 청사 주 출입구 두곳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손 세정기계 7대를 비롯해 분사형 소독제 50개, 펌프형 손소독제 100개와 마스크 1,500개를 비치 및 지급하는 등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20/02/03 [16:50]  최종편집: ⓒ 경인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경기도의회,신종 코로나바이러스,방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